‘황금정원’ 이상우, 화제의 '금발 미녀' 비하인드 공개! 현장도 들썩~
김정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7/25 [09: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첫 회부터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황금정원’ 문제의 장면이었던 ‘이상우 금발 미녀 차필순 변신’ 비하인드 컷이 공개되어 네티즌들의 광대를 들썩이게 하고 있다.

 

깔끔한 전개와 휘몰아친 흡입력으로 방송 첫 주부터 안방극장을 강타한 MBC 주말특별기획 ‘황금정원’(극본 박현주/연출 이대영/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측이 이상우(차필승 역)의 ‘금발의 드랙퀸’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특히 이상우의 화려한 자태와 뛰어난 미모는 촬영장의 스태프들마저 사로잡아 ‘금세기 최고의 미모’임을 촬영 때부터 입증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이상우는 뛰어난 미모와 더불어 능청스러운 연기력으로 안방극장을 발칵 뒤집어 놓은 바 있다. 그는 금발로 변신 후 거울을 보며 “차필순 너무 예쁘다”라며 자아도취에 빠지는가 하면 새초롬한 표정 연기로 시청자들을 빵 터트렸다. 또한 이상우는 더욱 리얼한 여장을 위해 가슴에 휴지를 쑤셔 넣는 등 능청스러움을 폭발시켰다. 더욱이 이로 인해 한지혜에게 변태로 오해 받자 “나 변태 아니고 금발이 너무해~”라며 머리카락을 매만지며 여성미 넘치는 몸짓을 보여 시청자들의 배꼽을 잡게 만들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비하인드 스틸 속 이상우는 동선을 체크하며 리허설에 열중하고 있는데, 이 와중에 그의 아름다운 미모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강탈한다. 한껏 치켜 올라간 속눈썹으로 더욱 깊어진 눈매와 오똑한 콧날, 앵두 같은 입술로 남다른 여장 비주얼을 뽐내고 있다. 또한 조명 아래 선 이상우는 ‘자체발광 여신 아우라’까지 느껴진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스틸 속 이상우와 정시아(오미주 역)는 나란히 서서 환하게 웃고 있는데, 마치 여배우의 다정한 투샷을 보는 것 같은 착각이 들 정도로 미모를 뽐내고 있어 감탄을 자아낸다.

 

지금까지 이상우는 부드럽고 훈훈한 이미지로 여심을 흔들었던 바, 그의 파격 변신은 뜨거운 화제를 만들었다. 각종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이상우 여장이 자꾸 생각난다. 너무 예쁘다”, “능청스러운 연기도 잘 어울린다”, “이상우의 새로운 매력 발견”, “역대급 여장”, “나보다 예뻤다”라며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이에 ‘황금정원’ 1-4회를 통해 코믹 능청 연기의 시동을 걸기 시작한 이상우가 앞으로 또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한껏 높아진다.

 

한편, MBC 주말특별기획 ‘황금정원’은 인생을 뿌리째 도둑맞은 여자 은동주(한지혜 분)의 인생 되찾기로 진실을 숨기는 자와 쫓는 자의 아슬아슬한 인생 게임을 그릴 예정. 매주 토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한다.

 

<사진-김종학프로덕션>

ⓒ KMC한국외식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신션한 남편’ 가족캠핑 떠난
주간베스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