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외식문화대전
축제/행사정보
꿈과 끼를 찾는 5일간의 문화예술여행
참살이 문화예술 계절학교
가평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10/25 [13:0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가평투데이

혁신학교인 가평군 연하초등학교(교장 박효진)는 지식·기능 중심의 교육에서 벗어나 예술과 호흡하며 참여와 표현의 미덕을 가르치고자, 지난 22일부터 26일까지 5일간의 여정으로 참살이 문화예술 계절학교를 운영 중이다.

 

연하초의 빛깔 있는 교육과정인 참살이 계절학교는 연 2회 운영되며, 1학기는‘생태문화’2학기는‘문화예술’을 주제로 일주일씩 집중 운영된다.

 

문화와 예술 중심의 계절학교 운영을 위해 주제별로 교육과정을 재구성하였으며, 해당 영역의 집중 배움을 위해 교사와 전문 강사의 유기적인 협동 수업이 진행되고 있다.

 1~2학년은 태권무와 클레이교실, 비즈공예, 키자니아 체험학습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며, 3~6학년은 난타, 방송댄스, 마술, 차력 교실을 사전 신청하여 무학년제로 일주일간 배움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경기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협조로 관악 5중주 공연을 기획하였으며, 방과후 연극, 오케스트라, 바이올린 교실을 연계함으로써 풍성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계절학교의 마지막 시간은 일주일간 집중 배움이 이루어진 프로그램을‘연하 한울림 발표회’무대에서 발표함으로써 배움을 정리하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저학년 학생은“책가방이 필요 없는 가장 재미있는 일주일이라며 매일 매일 등굣길이 즐겁다”고 이야기 했으며, 고학년 학생은“해마다 관심 있는 분야를 선택해 일주일동안 배울 수 있어서 실력과 관심이 크게 향상되어 기쁘다”는 소감을 전했다.

 

학교 인근 및 지역 사회의 인적․물적 자원을 적극 활용하여 구체화된 교육활동을 제공함으로써 미래 핵심 역량을 강화하는 데 힘쓰고 있는 연하초의 참살이 계절학교는 학생들의 인문학적 감성 및 문화예술 감수성 향상을 위해 앞으로도 더욱 정선된 프로그램을 운영할 것이라 한다.

원본 기사 보기:가평투데이

ⓒ KMC한국외식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국회에서 만나는 민주주의, 장
주간베스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