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
사회/ 문화
CJ제일제당, 소고기 육즙 살린 비비고 소고기 한섬만두 출시
보도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8/30 [11: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CJ제일제당은 굵게 썬 소고기로 만두소를 가득 채운 ‘비비고 소고기 한섬만두’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해 ‘비비고 한섬만두’를 출시한지 1년만에 선보이는 왕만두 신제품이다.

새롭게 출시한 ‘비비고 소고기 한섬만두’는 얇고 쫄깃한 만두피 안에 굵게 썬 소고기로 만두 소를 가득 채운 프리미엄 왕만두다. 소고기를 넣어 만들던 정통 궁중만두에서 착안한 제품으로, 차별화된 R&D를 통해 풍부하고 고급스러운 소고기의 육즙과 풍미를 살렸다. 여기에 소고기와 잘 어울리는 표고버섯과 새송이버섯을 넣어 쫄깃함을 더했으며, 아삭한 물밤을 넣어 다채로운 식감도 즐길 수 있게 만들었다.

‘비비고 한섬만두’는 전문점 수준의 수제 외관을 구현한 것도 특징이다. 기존 왕만두 모양을 탈피, 만두를 베어 물었을 때 입안을 꽉 채우는 형태와 최적의 크기로 개발해 취식 편의성과 원재료 식감을 극대화했다. 자체 설비까지 개발해 주름을 여러 겹 잡아 손으로 빚은 듯한 형태로 고급스러움을 살렸다.

CJ제일제당 ‘비비고 한섬만두’는 지난해 8월 출시돼 월 20억원 이상 판매되며 히트상품으로 자리잡았다. 꽉찬 만두소와 다채로운 식감을 즐길 수 있어 소비자에게 인기를 얻으며 출시 후 누적매출은 250억원 이상을 기록했다. 냉동만두 시장 내 시장점유율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현재 냉동만두 시장에서 CJ제일제당은 시장점유율 44.9%로 업계 1위이며, 해태(15.6%), 동원(12.3%), 풀무원(10.7%) 순(링크아즈텍 기준)이다.

CJ제일제당은 수제만두 전문점 수준의 맛품질을 갖춘 ‘비비고 소고기 한섬만두’를 앞세워 프리미엄 만두에 대한 수요를 확대시키고 냉동만두 시장에서의 지위를 더욱 확고히 할 계획이다.

윤주영 CJ제일제당 냉동마케팅담당 과장은 “냉동만두 시장에 혁명을 일으킨 ‘비비고 왕교자’가 찌거나 굽고 튀기는 등 활용성이 높은 대중적인 만두로 자리잡았다면, 이번 수제형 만두를 표방하는 프리미엄 냉동만두인 ‘비비고 소고기 한섬만두’는 프리미엄 만두시장을 이끌어나가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비고 소고기 한섬만두’는 전국 대형마트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기획묶음(320G*2)상품 기준 8480원이다.

ⓒ KMC한국외식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국회에서 만나는 민주주의, 장
주간베스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