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
사회/ 문화
1월 수산물 수출 2억 불 돌파, 전년 대비 50.8% 증가
역대 2번째로 높은 기록
김영출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2/06 [13: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월별 수산물 수출실적
[KMC한국외식문화뉴스]해양수산부는 지난 1월 우리나라 수산물 수출액이 전년 동기(1억 3천만 달러) 대비 약 50.8% 증가한 2억 달러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1월 실적으로는 지난 2013년(2억 1백만 달러)에 이어 역대 2번째로 높은 기록이다.

10대 수출대상국별 수출액을 살펴보면, 태국을 제외한 대부분 국가로의 수출이 증가했다.

일본(5천 4백만 달러, 14.2%↑), 중국(3천 3백만 달러, 125.4%↑), 미국(2천 6백만 달러, 55.5%↑)으로의 수출이 호조를 보였다.

특히, 에콰도르(1천 1백만 달러, 3,417.6%↑)와 멕시코(6백만 달러, 5,730.8%↑)로의 참치 수출이 급증하면서 수출 증가세를 견인했다.

품목별 수출액을 살펴보면, 수출 1위 품목인 참치(5천 9백만 달러, 69.7%↑)와 수출 2위 품목인 김(3천 7백만 달러, 42.1%↑) 모두 전년 동기 대비 크게 증가했다.

특히 참치는 최대 수출대상국인 일본(2천 1백만 달러, 95.0%↑)과 에콰도르(1천 1백만 달러, 3,417.6%↑), 멕시코(6백만 달러, 순증) 등으로의 수출이 호조를 보였다.

이외에도 이빨고기(8백만 달러, 328.8%↑), 고등어(7백만 달러, 245.5%↑), 어란(5백만 달러, 616.4%↑) 등의 수출이 크게 증가했다.

다만, 오징어의 경우 생산 부진이 계속돼 전년 동기 대비 46.3% 감소한 3백만 달러의 수출액을 기록했다.

노진관 해양수산부 수출가공진흥과장은 “올해 1월 기준 수출액이 역대 두 번째로 높은 2억 달러를 달성해, 연초부터 순조로운 흐름을 보이고 있다.”라며, “올해에는 참치와 김의 뒤를 잇는 새로운 수출 효자품목을 발굴,육성하고, 수출유망시장인 동남아시아(ASEAN) 시장에 수출지원센터를 설치하는 등 수출 확대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 KMC한국외식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국회에서 만나는 민주주의, 장
주간베스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