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소개
맛집탐방
광주광역시 참치 맛집
광산구 흑석사거리근방 홈플러스 옆 기꾸스시 맛집 선정
김영출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5/11/06 [16:4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광주광역시 참치맛집

광산구 흑석사거리근방 홈플러스 옆 기꾸스시 맛집 선정

맛집이나 유명 쉐프들이 tv를 통해 주목 받으면서 전문 요리사들에 관한 관심이 높다. 방송

에 출연하진 않았지만 당당한 실력과 요리에 대한 자부심으로 큰 주목받고 있는 일식 요리 고수를 만나보았다.

 

▲ 경력 30년의 명쉐프 초밥, 참치의 명인으로 투데이뉴스코리아가 선정한 맛집으로 유명한 맛집 인기몰이에 참치맛집으로 선정된 후 이번에는 한국외식문화뉴스가 추천한 참치맛집으로 선정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 kmc뉴스

경력 30년의 명쉐프 초밥, 참치의 명인으로 투데이뉴스코리아가 선정한 맛집으로 유명한 맛집 인기몰이에 참치맛집으로 선정된 후 이번에는 한국외식문화뉴스가 추천한 참치맛집으로 선정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번 한국외식문화뉴스(KMC뉴스)에서 맛집 탐방 차 찾아 간 맛집은 광주광역시 광산구 하남동 홈프러스 인근 수제 초밥 과 완전해동 기법으로 30년 참치노하우로 태평양에서 급 냉동된 참치를 완전해동 기법으로 고객의 입맛을 사로 잡고 있다.

 

▲ 한국외식문화뉴스(KMC뉴스)에서 맛집 탐방 차 찾아 간 맛집은 광주광역시 광산구 하남동 홈프러스 인근 수제 초밥 과 완전해동 기법으로 30년 참치노하우로 태평양에서 급 냉동된 참치를 완전해동 기법으로 고객의 입맛을 사로 잡고 있다.     © kmc뉴스


이번에 광주참치맛집 선정 검증단이 찾아 간 하남동 홈 플러스 근방 기꾸참치는 오픈한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빈자리가 없이 손님으로 가득했다. 차원이 다른 초밥과 최고 품질의 참치 요리로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이 가게 ‘기꾸스시참치’ 명규도 쉐프는 서울 강남의 유명초밥 전문점에서 조리장으로 근무하다가 고향에 내려와 광산구 흑석사거리근방 하남동 홈플러스 근방에서 참치와 초밥 전문점을 오픈하여 성황을 이루고 있다.

 

▲ 최근 초밥에 대한 고객들의 인식이 양보다는 질적으로 초밥 고유의 맛을 느끼고자 하는 쪽으로 고급화     ©한국외식문화뉴스

 

최근 초밥에 대한 고객들의 인식이 양보다는 질적으로 초밥 고유의 맛을 느끼고자 하는 쪽으로 고급화 되고 있어 신선한 재료를 이용하여 즉석 수제초밥을 제공하는 한편, 스시명인 명규도 쉐프가 개발한 초밥 특제 소스를 사용하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한다.

 

                                                                -해동기법 차별화 된 참치-

 

‘기꾸스시참치’에서는 스시를 코스요리 또는 단품으로도 즐길 수 있는데, 정통 일식집에서와 마찬가지로 스시 외에 싱싱한 생 연어회, 새우튀김, 메로구이, 사시미 등를 즐길 수 있고,

겨울철에 따근한 국물요리를 내 놓아 쌀쌀한 겨울철에는 참치 한 점에 정종 한 잔 들이키는 정종 메니아들도 찾아들고 있다.

▲ 겨울철 대비 인근 하남공단과 아파트 입주 고객들을 위한 점심 메운탕을 즐기수 있게 메뉴를 추가하여 점심에도 고객들이 성황을 이루고 있다.방과 홀이 있어 편안하게 먹을 수가 있고, 가격도 비싸지 않았고, 직원들도 친절하여 맛집으로 평가 받을 만 하다.     © 한국외식문화뉴스

 겨울철 대비 인근 하남공단과 아파트 입주 고객들을 위한 점심 메운탕을 즐기수 있게 메뉴를 추가하여 점심에도 고객들이 성황을 이루고 있다.

방과 홀이 있어 편안하게 먹을 수가 있고, 가격도 비싸지 않았고, 직원들도 친절하여 맛집으로 평가 받을 만 하다.

ⓒ KMC한국외식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주맛집선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국회에서 만나는 민주주의, 장
주간베스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