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털
사회/ 문화
광주광역시, 음식점 위생관리 컨설팅 점검
11~22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기장 등 주변음식점 502곳
김영출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2/11 [10:5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KMC한국외식문화뉴스]광주시, 음식점 위생관리 컨설팅 점검 광주광역시는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대비해 경기장 등 주변 음식점의 식품안전관리와 위생서비스 수준 향상을 위해 현장중심의 위생관리 컨설팅 점검을 한다.

지난해 10월 실시한 1차에 이은 이번 컨설팅은 관계 공무원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으로 구성된 전담반(10개반 33명)이 11일부터 22일까지 대회 관련시설 주변 음식점 502곳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 경기장 주변 28, 훈련장 주변 14, 선수촌 8, 지정숙소 211, 기숙사 163, 다중이용시설 78 등 총 502곳)

▲ 광주광역시 식품안전과 음식점 위생점검    ©김영출기자


전담반은 현장에서 ▲세균오염도검사기(ATP)를 활용한 음식점 위생상태 확인 ▲조리장 및 종사자 등 세균오염 여부 측정 후 계도 ▲식중독 예방 및 식품안전관리 홍보 ▲식품접객업소 기본안전수칙 및 위생점검 체크리스트 안내 등을 수행한다. 

 

또한, 식품 안전관리를 위해 이번에 새로 제작된 ‘보관식품 표시사항’ 스티커 등 홍보물을 배부하고 친절 서비스 실천운동도 할 계획이다.  

특히, 관행적 점검을 지양하고 컨설팅·지원·홍보를 중심으로 식품안전관리 체계를 전환해 영업자들의 자율적인 위생관리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재교 시 식품안전과장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앞두고 실질적인 식품위생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현장중심의 위생관리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하고, 시민들에게 안전한 먹거리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출기자]dudcnf07@hanmail.net

▲     ©김영출기자
ⓒ KMC한국외식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신션한 남편’ 가족캠핑 떠난
주간베스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